조회 수 258 추천 수 0 댓글 0

日 카지노 중독 막아라..내국인 입장횟수 제한 계획

 

 

 

gambling-2001129_960_720.jpg

사진 : 카지노 룰렛게임

 

 

일본 정부가 카지노 도박 중독을 방지하기 위해 자국민의 카지노장 입장 횟수를 제한할 방침이다. 

20일 요미우리 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카지노장에 입장할 때 자국민은 의무적으로 마이넘버(한국의 주민등록번호와 같이 개개인에게 매겨져 있는 고유번호) 카드를 제시하고 입장 횟수를 제한하는 방안을 국회에 제출할 방침이다. 

일본 정부는 그동안 도박성이 높다는 이유로 카지노 설치 자체를 금지해왔다. 그러나 지난해 말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외국인 관광객을 늘려야 한다고 주장했고 국회도 쇼핑몰과 호텔, 회의시설 등이 포함된 복합리조트에는 카지노를 설립할 수 있도록 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이르면 내년부터 일본에서도 카지노가 영업할 수 있게 되자 일반인의 카지노 도박 중독을 막아야 한다는 목소리가 힘을 얻은 것. 이에 일본 정부는 마이넘버 관리를 통해 입장 횟수를 관리할 계획이다.  

다만 입장 상한 횟수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일본 정부는 입장 상한 횟수에 대해 월 단위와 주 단위로 검토할 방침이다. 또 도박 중독자 또는 가족 신고가 있었던 대상자에 대해서는 아예 입장을 제한하도록 하고 20세 미만과 폭력단원의 입장은 금지하기로 했다. 


다만 마이넘버에 대한 일본 국민의 거부감이 심해 마이넘버 카드 교부율은 9%에 지나지 않는다고 요미우리신문은 전했다. 

 

 

원본 URL : http://www.edaily.co.kr/news/NewsRead.edy?SCD=JH31&DCD=A00804&newsid=02610886615963688

출처 : 이데일리 김인경 기자

 


  1. 日 카지노 중독 막아라..내국인 입장횟수 제한 계획

    日 카지노 중독 막아라..내국인 입장횟수 제한 계획       사진 : 카지노 룰렛게임     일본 정부가 카지노 도박 중독을 방지하기 위해 자국민의 카지노장 입장 횟수를 제한할 방침이다. 20일 요미우리 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카지노장에 입장할 때 자국민은 의무적으로 마이넘버(한국의 주민등록번호와 같이 개개인에게 매겨져 있는 고유번호) 카드를 제시하고 입장 횟수를 제한하는 방안을 국회에 제출할 방침이다. 일본 정부는 그동안 도박성이 높다는 이유로 카지노 설치 자체를 금지해왔다. 그러나 지난해 말 아베 신조 일본 총리...
    Date2017.06.23 By방효원기자 Views258
    Read More
  2. No Image

    필리핀 '카지노 총격' CCTV 공개…범인은 40대 도박중독자

    [앵커] 40명 가까운 사망자를 낸 필리핀 마닐라 카지노 총격 방화 사건의 CCTV가 공개됐습니다. 필리핀 경찰은 범인이 카지노 게임 중독으로 빚더미에 앉은 43세의 남성이라고 밝혔습니다. 하노이에서 김문성 특파원입니다. [기자] 복면을 쓴 범인이 금속 탐지기를 통과하지 않고 카지노로 들어섭니다. 범인이 총을 휘두르자 제지하려던 보안요원이 황급히 카지노 밖으로 뛰어갑니다. 범인은 준비해온 휘발유로 게임용 테이블에 불을 붙입니다. 한참을 머물면서 테이블 여기 저기에 불을 놓습니다. 슬롯머신에도 불을 지르자 여러 대의 기...
    Date2017.06.16 Byjamie기자 Views267
    Read More
  3. No Image

    매년 700만 목숨 빼앗는 담배…"환경에도 재앙"

    매년 700만 목숨 빼앗는 담배…"환경에도 재앙" "생산부터 소비까지 환경 오염…가격 인상이 가장 강력한 흡연규제"         매년 700만 명을 각종 질병으로 숨지게 하는 담배가 환경에도 심각한 재앙을 일으키고 있다고 세계보건기구(WHO)가 30일(현지시간) 밝혔다. WHO는 31일 세계 금연의 날을 앞두고 펴낸 보고서에서 담배 재배부터 담배꽁초까지 담배의 생산-소비 전 과정이 심각한 환경 오염과 관련 있다고 지적했다. 올레그 체스노프 WHO 사무차장은 "처음부터 끝까지 담배는 환경을 오염시키는 물질이다"라고 말했다. 담배를 재배할 ...
    Date2017.06.16 By이석인기자 Views224
    Read More
  4. 밀수의 진화…코카인으로 만든 가방

    (서울=뉴스1) 박형기 중국 전문위원 = 밀수가 더욱 교묘해지고 있다. 코카인 10kg으로 만들어진 가방이 중국 공항의 세관 X-레이를 통과했으나 가방이 너무 무겁다고 여긴 세관 직원에 의해 발각됐다고 온라인 뉴스매체인 칸칸뉴스(看看新聞)가 8일 보도했다. 상하이 세관 당국은 최근 상하이 푸둥 공항에서 동남아시아 출신 한 여성이 코카인으로 제작된 가방 두 개를 들고 들어오던 중 세관당국에 의해 체포됐다고 밝혔다. 문제의 여성은 아무것도 신고하지 않은 채 가방을 X-레이 투시기에 통과시켰다. 그러나 X-레이 상에서 가방 색깔...
    Date2017.06.16 By이석인기자 Views210
    Read More
  5. 뉴욕기독교방송, 미국에 한국 CITS의 중독재활모델 소개하겠다

    뉴욕기독교방송, 미국에 한국 CITS의 중독재활모델 소개하겠다.   - 뉴욕도 중독문제 해결 시급, 중독문제 인식을 위한 전문칼럼 소개하기로.         사진 : 문석진 CBSN 대표     뉴욕기독교방송(CBSN, 대표 문석진)이 한국의 중독전문기관인 기독교국제금주학교(CITS, 대표 김도형)의 중독재활치유 모델을 미국 전지역에 소개하겠다고 밝혔다.   4월 23일, 뉴욕기독교방송 CBSN · 인터넷기독신문 기독뉴스 대표 문석진 목사는 서울 구로구 새움교회를 방문해, '호흡이 있는 자마다 하나님을 찬양하라'라는 주제로 설교를 마친 후, 직업...
    Date2017.05.21 By허대성기자 Views219
    Read More
  6. 멕시코 마약왕, 교도소 땅굴 탈출

    멕시코 마약왕, 교도소 땅굴 탈출 땅굴 내부에 조명, 레일, 오토바이 장착한 장비까지 갖춰져...     '땅딸보'라는 별명을 가진 멕시코 마약왕 호아킨 구스만(56)이 지난 11일(현지시간) 멕시코 연방교도소에서 정부를 비웃듯 또다시 사라졌다.   구스만은 수감 중이던 독방 샤워실에 땅굴을 만들어 마치 영화 '쇼생크 탈출'을 연상시키듯 탈출했다.   수도 멕시코시티 서쪽으로 90㎞ 떨어진 알티플라노 교도소에서 구스만이 갇혀 있던 독방 샤워실에는 지하 10m 깊이에 높이 1.7m, 폭 80cm, 길이 1.5㎞의 땅굴이 발견됐다.   땅굴 내부에...
    Date2015.08.10 By허대성기자 Views185
    Read More
  7. 2살 딸 머리 살점 뜯어 먹은 알코올 중독 여성

    2살 딸 머리 살점 뜯어 먹은 알코올 중독 여성 엄마 본인도 자신의 행동을 이해 못 해... 인도의 한 알코올 중독 여성이 딸의 머리에 있는 살점을 뜯어 먹은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26일(현지시각) 데일리메일은 프라밀라(40)가 2살짜리 딸의 머리 살점을 베어 먹다가 딸의 삼촌인 다블루 몬달(41)에게 붙잡혔다고 밝혔다. 집에서 휴식을 취하던 다블루 몬달은 낮 정오경 조카 브하라티 몬달의 비명을 들었다. 옆방으로 달려간 다블루는 끔찍한 광경을 목격했다. 프라밀라가 친딸의 머리 살점을 뜯어 먹고 있었던 것. 다블루는 ...
    Date2015.07.13 Bysharon Views237
    Read More
  8. 음주운전 적발男, 뒤에서 흉기로 경찰 찔러(풀영상)

    음주운전 적발男, 뒤에서 흉기로 경찰 찔러(풀영상) 경찰 2명 중 한 명 사망... 음주운전으로 체포된 트럭 운전자가 경찰차로 이송 중 앞좌석에 승차한 경찰 2명을 무자비하게 흉기로 찌른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22일(현지시각) 월드뉴스는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한 남자(38)가 경찰 두 명의 몸을 흉기로 찌르고 사망에 이르게 한 용의자를 체포했다고 밝혔다. 용의자는 음주운전으로 체포된 뒤, 경찰차 뒷좌석에 앉아있던 중 갑자기 앞좌석에 보고서를 쓰던 경찰의 몸을 흉기로 찌르고, 다른 옆좌석에 앉은 경찰에게도 흉기를 ...
    Date2015.07.10 By황준영 Views177
    Read More
  9. 담배로 인사하는 중국문화, 오늘부터 사라질듯

    담배로 인사하는 중국문화, 오늘부터 사라질듯 역대 최강 금연정책 시행. 오늘부로 중국의 수도 베이징시는 역대 최강 금연정책 시행에 들어갔다. 올해 5월 31일은 제28번째로 되는 '세계 금연의 날'이다. 이날 중국의 국가위생계획생육위원회 등 여러 부서는 전국 범위에서 '무연생활(无烟生活)'운동 홍보를 시작했다. 이번 운동은 일년간 지속될 예정이다. CCTV등 중국의 주요 신문에 따르면 베이징시는 6월 1일부터 '역대 최강 금연정책'으로 불리는 '베이징시 금연조례'를 정식 시행해 모든 실내 장소에서 흡연을 금지시킨다. 흡연실과...
    Date2015.06.02 By허대성기자 Views176
    Read More
  10. 뉴욕 할렘가에 딸 버린 30대 아빠, 술 취해 기억못해

    뉴욕 할렘가에 딸 버린 30대 아빠, 술 취해 기억못해 법정에선 "실수였다." 범행인정...     밤 11시 30분, 술취한 30대 아빠가 3살짜리 딸을 지하철 샌드위치 가게 앞에 버려두고 갔다가 경찰에 체포됐다.     동영상 출처: 뉴욕데일리뉴스   경찰은 지난 12일, 뉴욕 할렘가에 3살된 딸을 버려두고 달아난 스탠리 프레드릭(34)을 아동보호법 위반으로 체포했다.     사진출처: 뉴욕데일리뉴스. 프레드릭이 뉴욕경찰에 체포되고 있다.     프레드릭은 전날 술에 취해 딸 나탈리와 함께 샌드위치 가게에서 샌드위치 하나를 주문한 후 딸을 ...
    Date2015.07.13 By황준영 Views185
    Read More
  11. LA 갱 출신 목사, 중독사역에 몸 담아.

    LA 갱 출신 목사, 중독사역에 몸 담아. 성기를 자르고, 옥상에서 뛰어내리는 재미교포 2세 중독재활 사역...     기독교국제금주학교(CITS, Christian International Temperance School) 대표단은 지난 6월 1일, 19년째 중독자 재활사업을 운영하는 나눔선교회를 방문했다.     사진설명: 미국 로스앤젤레스 지역 나눔 선교회를 담당하고 있는 한영호 목사님과 함께 (좌측부터 한영호 목사, 김도형 대표, 김병욱 전도사)         우리가 함께 합니다.   나눔 선교회는 '함께 동행한다'는 의미에서 '나눔'이라는 이름을 지었다고 한다.   19...
    Date2015.07.12 By국제부 Views223
    Read More
  12. 한 달 입원료만 3,700만원, 미국 중독치료기관 베티포드센터

    한 달 입원료만 3,700만원, 미국 중독치료기관 베티포드센터 300명의 중독전문가가 100명의 환자를 해독부터 영적인 치료까지...       기독교국제금주학교(CITS, Christian International Temperance School) 한국대표단은 LA에서 자동차로  2시간 정도 거리의 란초미라지(Rancho Mirage)지역에 있는 베티포드 센터를 방문했다.         사진출처 : 베티포드센터 홈페이지 메인화면 캡쳐. 센터의 개인정보보호와 보안에 의해 아쉽게도  자세한 내부사진을 촬영할 수 없었다.           오전 10시, 접수처에서부터 따뜻하게 맞아준 대외협...
    Date2015.07.12 By국제부 Views192
    Read More
  13. LA소재 영리기관, 중독치료공동체 트랜샌드

    LA소재 영리기관, 중독치료공동체 트랜샌드 중독자가 상담사로.. 남성전용 회복공동체...     기독교국제금주학교(CITS,Christian International Temperance School) 대표단은 미국 내 개인 소유의 공동체 시설 중 로스앤젤레스 산타모니카 지역에 위치한 Transcend(트랜샌드) 치료공동체 거주시설을 방문했다.(아래 사진은 트랜샌드 홈페이지 메인)     사진출처 http://transcendrecoverycommunity.com/programs/los-angeles-sober-living/         중독자를 위한 치료공동체 트랜샌드는 로스앤젤레스 지역에만 여성을 위한 두 곳의 시설...
    Date2015.07.12 By국제부 Views1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banner

중독복지칼럼